관리 메뉴

NEOEARLY* by 라디오키즈

유연근무제와 안식월은 기본, 채움휴직부터 아빠휴가까지 한화그룹의 새로운 워라밸 제도. 혹시 아세요? 본문

N* Kidz/Etc.

유연근무제와 안식월은 기본, 채움휴직부터 아빠휴가까지 한화그룹의 새로운 워라밸 제도. 혹시 아세요?

라디오키즈 2019.05.20 22:00

'연봉을 많이 주는 회사보다 워라밸을 지킬 수 있는 회사를 택하겠다.' IMF 이후 정년까지 다닐 수 있으리가 생각했던 직장에 대한 신화가 무너지고 삶의 가치를 회사 혹은 일의 성공으로 바라보고만 살았던 사람들이 최근에 많이 달라지고 있습니다. 더 이상 회사에 충성하기 위해 자신의 삶을 망가트리는 누를 범하려 하지도 않고, 지금 하고 있는 일이 진짜 내가 가야 할 길인지 생각하고 두드려보는 일도 늘어난 것 같습니다.

 

더 나은 일과 삶의 균형을 위해 한화그룹이 제공하는 워라밸 제도들...?!


그러면서 가장 많이 보이는 단어가 워라밸. 일(Work)과 삶(Life)의 균형(Balance)인데요. 일에 올인하고 가족에겐 소외 받았던 부모 세대의 실수를 반복하지 않기 위해, 한번뿐인 삶을 조금이라도 더 잘 살아내기 위해 그 균형을 고민하는 직장인들이 늘면서 회사들도 조금씩 긍정적으로 변해가는 것 같습니다. 52시간 근무제는 물론 안식 휴가나 유연근무제 등 다양한 제도를 마련해 직원들의 워라밸을 지킬 수 있는 방법들을 고민하기 시작했으니까요.

 

 

이미지 출처: https://blog.naver.com/hanwhadays/221531735403


제가 기자단으로 활동 중인 한화그룹 역시 직원들의 워라밸을 위한 다양한 제도들을 시행 중이라고 하는데요. 7~9시 사이 원하는 시간에 출근할 수 있는 유연근무제를 비롯해 타 부서나 업무에 관심이 있다면 원하는 부서로 이동할 수 있는 잡 마켓(Job Market), 일정 기간 일을 쉬면서 삶을 돌아볼 수 있게 하는 안식월 제도 등을 운영 중이었다고 하더라고요. 여기에 5월부터는 학위 취득이나 직무 관련 자격 취득, 어학 학습 등 자기 계발을 위해 필요로 하는 시간을 제공하는 휴직 제도인 채움휴직과 출산 초 커지는 육아 부담을 아빠도 함께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아빠휴가 같은 정책들을 추가했다고 하는데요.

 

제 지인 중에 쌍둥이가 태어나 기쁨이 2배가 됐지만, 육아부담은 2배 이상이 되어 힘겨운 시간을 보내는 분이 있었는데 아빠휴가를 사용했다면 좀 더 즐거운 시작을 할 수 있지 않았을지. 물론 요즘엔 육아휴직 같은 제도를 지원하는 회사가 많아지고 있지만, 제도의 유무보다 얼마나 편히 쓸 수 있느냐가 관건인 경우가 많으니 한화그룹이 준비한 아빠휴가 같은 제도들도 잘 운영되길 바라봅니다.

 

 

이미지 출처: https://www.youtube.com/watch?v=0r8PEs9Bne8


두 제도 모두 전 임직원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서 가장 많은 선택을 받은 제도들이었다고 하던데요. 더 나은 내가 되기 위해 자기 개발을 위한 휴직과 어린 자녀를 잘 돌보고 싶은 아빠들의 바람이 이 새로운 제도를 잘 정착할 수 있게 되었으면 좋겠네요. 정신없이 일하다 보면 소홀하게 되는 나와 가족을 돌아보며 일과 삶의 균형을 찾는 과정에서 겪을 시행착오를 기업과 직원이 함께할 수 있다는 것 자체가 의미 있는 변화가 아닐까 싶네요. 물론 첫술에 배부를 수는 없다고 아직은 기업과 직원 모두 제대로 된 워라밸을 찾기 위한 탐색이 필요하겠지만, 생산성은 높이면서 더 나은 삶을 그리는 둘의 니즈가 새로운 기업 문화에 잘 결합되어 시너지를 내길 바라봅니다.^^

 

Tag
, , , , , ,


1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