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OEARLY* by 라디오키즈

LG G 워치, 직접 손목에 둘러보니... 구글 안드로이드 웨어와 함께 등장한 G 워치와의 짧은 만남... 본문

N* Tech/Device

LG G 워치, 직접 손목에 둘러보니... 구글 안드로이드 웨어와 함께 등장한 G 워치와의 짧은 만남...

라디오키즈 2014. 6. 27. 06:00

반짝반짝...
구글 I/O 2014를 통해라기 보다는... 그 이전에 구글이 웨어러블 디바이스를 위한 안드로이드의 커스텀 버전 안드로이드웨어의 등장과 함께 관심을 받기 시작했던 LG전자의 스마트워치, G 워치가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손목 위에 살짝 내려 앉았다 사라져간 LG전자 G 워치를 추억하며...


다름 아닌 제 손목 위에서요.ㅎㅎ
저도 잠시 구경해 본 것에 불과하지만 아무튼 더블로거로 활동하고 있는 덕분에 좀 더 빨리 실물을 접할 수 있었는데요. 차봤다곤 해도 사실 잠시 스쳐간 정도라서 아직 저 역시 아는 정보가 많지는 않지만 기회가 된다면 조곤조곤 소개해 보기로 하고 오늘은 스케치 같은 사진 위주로 가볍게 훑어보겠습니다.



그 전에 간단히 살펴보는 G 워치 사양표.

1.2GHz 쿼드 코어 프로세서 스냅드래곤 400과 1.65인치 IPS 디스플레이, 400mAh 배터리, IP67급 방수/방진 기능까지... 이어지는 본격 G 워치 구경기.





자. 요렇게 한 세트로 놓여 있는게 G 워치와 G 워치의 친구인(?) 충전기인데요.
충전기와 G 워치는 5극 단자로 연결되며 충전기에는 마이크로USB 포트가 있어 스마트폰 충전기를 꽂아 함께 충전할 수 있도록 되어 있더군요. 참 익숙한 구성이죠.





그리고 시계줄은 어딘지 두꺼운 수영모를 만지는 듯한 부들부들한 느낌에 내부에 디테일한 무늬를 품고 있었습니다.

G 워치 자체가 가벼운 덕분에 착용감은 꽤 괜찮은 편이었고 시계줄도 폭이 넓고 두꺼운데 G 워치 본체와 전반적인 톤을 맞추기 위해 그렇게 만든 것 같더군요. 듣기로 교체를 고려한 디자인이라서 일반 시계줄을 다 교체해서 쓸 수 있다고 하네요..





주인공이랄 수 있는 G 워치 본체는 이전에 공개된 모습대로 상하가 좌우보다 살짝 긴 사각형 디자인에 모서리가 곡면으로 마무리된 매끈한 모습을 하고 있습니다. 화면을 끄면 그냥 새까만 바디이며 별도의 외부 버튼은 전혀 없는데요. 하다못해 화면을 끄고 켜는 것 정도의 버튼은 있는 줄 알았는데 그조차 없더군요. 제스처와 음성으로 제어하란 뜻이겠죠.





이번에 구경한 녀석들은 아직 데모 모드로 세팅되어 있어서 실제 기능은 대부분 이용해 볼 수 없었고 준비된 화면도 '오케이 구글(OK Google)'이란 음성 명령을 상시 기다리고 있는 시계가 표시되는 메인 화면과 문자 메시지 확인 화면, 걸음수 측정, 음악 플레이, 음성 메모, 날씨 화면 정도였는데요. 앞서 말씀드린 것처럼 세로 혹은 가로로 화면을 끄는 제스처나 음성을 통해 전반적인 제어가 가능하더군요.





이런 기본 기능 외에 G 워치에 얼마나 더 많은 기능이 숨어있을지는 지켜봐야 겠지만 그건 기회가 된다면 나중에 직접 좀 더 써보고 설명드리는 걸로 하고 이번엔 그저 순식간에 제 손목에 놓여 있다가 사라져 버린 G 워치와의 찰나를 추억하는데 주력하기로 해야 겠네요.^^;;


- 이 글은 더블로거 활동으로 작성한 글입니다. -



Tag
, , , , , , , , , , , , , , , , ,


6 Comments
  • 프로필사진 autoj 2014.06.28 01:03 디자인에 대해서 말이 많은 것 같더군요. 일단 소프트웨어를 제외하고 하드웨어 부분에서 굳이 사각을 택한 이유를 모르겠네요. 매우 식상한데.... 모X 360 같이 둥근 시계형이면 더 신기하지 않았을까 합니다만...

    모X 야 이제 중국 기업이니 구입하진 않겠지만... 하여간 삼X도 L쥐도 와치만큼은 너무 평범한게 하닌가 싶네요.
  • 프로필사진 라디오키즈 2014.06.29 13:52 신고 네. 첫작품이라서 일단 무난하게 가는 것 같습니다.
    그런 첫작품이니 좀 더 공격적이었으면 하는 아쉬움도 있습니다만...^^
  • 프로필사진 Ray 2014.06.29 21:25 충전방식이 정말 아쉽네요... 소니 스마트와치2 처럼 직접 충전이 가능했으면 좋으련만...
  • 프로필사진 라디오키즈 2014.06.29 21:48 신고 직접 충전 방식을 선호하시는 군요? 여러 고려 사항이 있었겠지만 일단은 요런 형태로 출시됐습니다.^^;;
  • 프로필사진 autoj 2014.06.30 12:33 웨러블 기기에 대한 기사가 하나더 나와서 사족인데 삼S의 임원이 애플이 아이와치를 내 놓으면 "더이상 소비자들이 흥겨움(excitement)을 느끼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애플 기기가 아니다" 라고 이상한 자신감을 내비쳤다고 하네요.

    동시에 올해 CNET 에서 선정한 아직 시장신입에 실패한 전자기기 중 삼S 스마트 시계와 다른 제조가의 기기들을 보면서 제발 애플 아이와치가 나오서 시장에 골격을 만들어 줬으면 하는 바램은 뭐 우주에서 떨어진 건가???

    정확한 시장 분석 보다는 엄청난 제조력을 바탕으로 다품종 제품으로 시장을 시험하는 방식을 그리 스마트해 보이진 않네요.

  • 프로필사진 라디오키즈 2014.07.01 00:56 신고 글쎄요. 시장을 바라보는 시각은 업체별로 다르기 마련이고 사람마다도 다르겠죠. 애플을 기다리는 CNET도 삼성전자 임원의 생각도 바라보는 시각의 차이일 뿐이라고 생각합니다. 어느 쪽이든 사용자를 먼저 만족시키는게 중요한 거고요. 애플이 어떤 걸 내놓을지는 모르겠지만 애플이니까 핫할거다라는 기대는 사실...^^ 저도 현 시점에선 확 와닿지가 않거든요. 나와봐야 제대로 평가할 수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애플이 늘 성공만 해온 건 아니니...
댓글쓰기 폼